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김승환 후보 불법 선거자금 의혹’ 수사 촉구
2018.06.11 16:54:39
"당사자 고발과 무관하게 엄정한 수사 통해 불법행위 여부 명확하게 밝혀야"
‘김승환 후보 불법 선거자금 의혹’에 대한 파문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시민사회단체가 검경의 수사를 촉구했다.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이하 연대)는 11일 논평을 통해 “지난 8일 전북국민행동 대표 홍지창씨의 기자회견 내용은 충격 그 자체”라며 “기자회견의 내용이 사실이라면 홍 씨는 불법 선거자금의 전달책이며, 김승환 후보 측은 선거에서 조직적인 불법을 저지른 셈이 된다”고 주장했다.

연대는 “홍씨는 기자회견에서 양심선언이라 주장하고, 김 후보 측은 이를 근거없는 의혹제기이며 허위사실 유포라고 반박하고 있다”며 “서로 진실을 가리기 위한 노력은 뒤로 한 채 의혹만 부풀리며 말싸움만 벌이고 있어 도민들은 혼란스럽기만 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홍 씨의 의혹 제기에 대해 당시 전교조전북지부와 김승환 후보 측이 아무런 거리낌없이 당당하다면 허위사실 운운할 것이 아니라 당사자를 즉각 검찰에 고발하면 될 것”이라며 “홍씨 역시 양심선언에 그칠 게 아니라 스스로 검찰에 출두해 수사를 받고 본인의 주장을 입증하는 것이 마땅하다. 검경은 도민들을 혼란에 빠뜨리고 있는 이번 공방에 대해, 당사자의 고발과 무관하게 엄정한 수사를 통해 불법행위 여부를 명확하게 밝혀야 한다”고 수사를 촉구했다.
miso12077@naver.com 다른 글 보기